본문 바로가기
My Life/2016 하루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by 인사이드코리아 2016. 3. 17.
반응형

 

 

 

오후 4시 제게 많은 도움을 주신 영원한 선배께서 지병인 췌장암으로 별세하셨습니다.

재활원에 있을때 힘내라고 하셨던분인데,,,  슬픈 비보로 일도 손에 안잡히고, 마무리 했습니다.

매일... 보는 분중에 한 분, 어는덧 앞으로 볼 수 없다는 것이 속을 쓸어 내리는것 같습니다.

돈도 좋지만.. 건강이 최선이라 생각합니다.
건강하시길... 모든 분야의 직업전선에 뛰어들어 고생하시는 분들께... 이 글을 바칩니다.



2016-03-15
PS : 하늘에서 펴하게 쉬십시요..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