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KON D300 | 1/250sec | F/4.0 | ISO-200
NIKON D300 | 1/400sec | F/4.0 | ISO-200
NIKON D300 | 1/320sec | F/4.0 | ISO-200
NIKON D300 | 1/160sec | F/4.0 | ISO-200
NIKON D300 | 1/80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25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6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6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25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25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6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50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0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25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6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80sec | F/5.0 | ISO-200
NIKON D300 | 1/100sec | F/6.3 | ISO-200
NIKON D300 | 1/60sec | F/5.6 | ISO-200
NIKON D300 | 1/125sec | F/5.6 | ISO-200
NIKON D300 | 1/400sec | F/5.6 | ISO-200
NIKON D300 | 1/400sec | F/5.6 | ISO-200
NIKON D300 | 1/125sec | F/5.6 | ISO-200
NIKON D300 | 1/500sec | F/5.6 | ISO-200




매 계절이 바뀔때.. 한번씩 꼭 들러 보거나.. 특별한 날씨에 찾아가보는 선유도...
휴일의 오후.. 약간 쌀쌀한 날씨에 조급한 마음으로 이곳을 향해 봅니다.
2010가을의 마지막을 장식해 보려고... 아니 조금은 편해지려고 노력해 봅니다. 최근의 심정으로는 아직도.. 아직도...

쓸쓸한 가을하늘.. 그러나 날씨만큼 가을 하늘을 만끽해보면서 이리저리 돌아다녀 봅니다. 우연한 인연? 아니.. 추억이죠
예전에 봤던 토끼들.. 두마리 다 건강한것을 확인하고.. 살짝 인증샷 날려 봅니다.

우울했지만.. 아니 우울하지만.. 그래도 눈 만은 좋은 느낌을 주려고 무던히 노력해 보지만.. 어딘가 모르게 슬퍼 보이는 사진들로
가득차 있는 현실에 안타까운 생각만 듭니다. 아니.. 곧 겨울이 올것 같다라는 생각이 더 드는군요.

즐거운... 즐겁게... 그러나.. 잊지않게.. 포근한 봄날을 생각해 봅니다.
그녀의 문자와 그녀의 쪽지로 힘들었을때마다 찾는 선유도가 마지막이기를...


Nikon D300 & Sigma 24-70 F2.8 EX DG
2010-11-14
posted by blueconno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