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쥐박2

[민주주의]방종과 기만 국내 굵직한 포털싸이트를 돌아다니다 보면 심심찮게 나오는 단어들... 그 어느때도 없었던 단어들이 노무현정권때부터 시작이 된것 같다.. 그이전에는 그냥 사람들 입으로만 전달되어 나타났지 인터넷상으로 거론되지 못했다... 아마도 내가 직접뽑은 한 나라의 대통령이 아니라 내가 아닌 남들의 대통령이라 그런것 같다. 네이버, 다음, 기타 알고 있는 포털에서의 검색을 다음과 같이 해 보시기 바랍니다. "노빠"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친밀한 관계에 있는 인사나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을 적극 지지하는 사람을 속되게 이르는 말. ‘노무현 오빠’를 줄여 이르는 말이다. 그럼 다음은??? "쥐박", "땅박" 한심하기 짝이없는 지지리도 복도 없는 것들... 누구를 위한 나라이며 누가 주인인지 모르는 세상들... 당신들은 .. 2009. 6. 4.
[대한민국]의 수치입니다. 차마 말을 못하게끔.. 너무나 수치스러워 도저히 글을 못 쓰겠습니다. 전... 고졸입니다. 88년 첨 투표권에 부모님의 강요(?)로 민정당과 현 수구꼴통들 찍었습니다. 군대에서 노태우 찍으라는 노골적인 말로 찍었습니다. 하지만... 제 소신껏 찍은 사람이 대통령 노무현입니다. 노무현.. 뭐가 그렇게 힘들게 했습니까? 제가 이사람을 대통령으로 만든 한 사람이라는게 죽음으로 몰게 한 장본인입니다. 너무 억울하고, 이나라가 도대체 어디까지가 진실이고, 어디까지가 거짓인지 알길이 없습니다.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어도 권력과 돈이 있으면, 무마된다는... 단지 판사를 지내면서 방망이 하나로 사람의 삶을 좌지우지 하는 삶이 실어... 민변을 하며 사회의 약자의 편에 선 사람이 국민의 힘으로 대통령이 된것을... 그... 2009. 5.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