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어린이대공원가을2

[어린이대공원]가을을 느끼게 하다...3부 동물들에게는 가을이 겨울을 준비하는 마지막 계절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그래서 그런지 활동들이 느려졌네요.. 주변의 참새가 어찌나 많은지 비둘기는 온데간데 없고 참새때만... 토실토실한게 비둘긴줄 알았습니다. 새 우리에는 제집인냥 먹이를 먹고 다니고... 사람이 안무서운가봐요. 어쩌다 사자한마리가 하품하는 모습을 찍었는데 확대해서 확인하니 재미있네요. 망원렌즈를 가져와야 했었지만.. 무게때문에 어쩔수 없었죠. 다른분들은 준비해 오세요 정돈이 되어 있지만.. 그래도 자연이 숨쉬는 그런 공원이기에 옛추억을 되살려 이리저리 다녀봤습니다. 기억에 남는 곳은 거의 없는것 같습니다. 느즈막히 나오면서 어느덧 해는지고... 달이 뜨기 시작했습니다. 분수대에서는 음악분수쇼가 진행하더군요.. 분수쇼는 다음에 소개하기로.. 2009. 10. 24.
[어린이대공원]가을을 느끼게 하다...1부 지하철 7호선 어린이대공원역 1번출구로 나오시면 정문입니다... 초등학교때 사촌동생과 옆집누나들과 같이 가고... 놀이터를 안간지... 거의 몇해전 한번 나갔다 입구까지가서 돌아와야했던 아쉬움을 뒤로하고... 최근 계속 가을 사진만 올립니다. 아직은 이르지만.. 다음주에는 절정이 될것 같습니다. 어린이대공원을 많은 사진으로 3가지로 구분하여 올리겠습니다. 주제는 그때그때 정하기로 하죠!! 많은 사람들이 평일에도 있었습니다. 가족단위 동네 마실나온분들 학생들.. 연인들.. 부부와 외국인들도... 삼삼오오 짝을지어서 가을단풍과 어린이대공원의 모습을 바라보고 있었습니다. 입장부터 무료라 아마 가능할것 같네요.. 일부를 제외하고는 거의 무료라 생각하시면 됩니다. 살짝 늦은시각에 찾아가서 그런지 한산할줄 알았지만.. 2009. 10.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