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6/022

발렌타인데이 선물 - 비행기 타고온 씨애틀 스타벅스 1호점 원두... 아는 지인께서 카나다의 오로라를 탐험하기 위해서 미국에 들르시면서 손수 구입해 주신 스벅 원두다... 아직 개봉전이지만... 누르면 향기가 솔솔 나네 ㅋㅋ 비행기 타고온 녀석을 어디서 시음해 볼까 고민중이다... 해방촌이 만만한데,,,, 한사장~~~ 핸드드립으로 한잔 찐하게 타 주시게 ㅋㅋㅋ 2016-02-14 2016. 2. 15.
[뇌졸중 수기] 3. 병원생활 시작하며... 젊은 나이에 뇌경색 판정이라... 암울하기 그지없네요. 참 하늘도 무심하시지... 허리 수술한지 얼마나 지났다고 뇌경색까지 너무하시네요... 저는 고려대병원에 입원을 하였으나 요즘엔 뇌졸중에 대처하는 병원들이 많기 때문에 크게 안적겠습니다. 2015년 3월 11일 늦게 병원에 들어와 집중치료실에서 3일간 휴식을 취한후 병원에서 말하는게 우끼더군요... 나가 입니다. 네.. 큰병원이나 작은병원이나 무조건 장기 입원은 아니되옵니다. 아마도 나이롱환자들 덕분에 진짜 병원이 필요한 사람들이 손해를 입고 있다고 봅니다. 이건 좀 고쳐야 겠네요. 담당의도 참 무심하지 말을 여과없이 쏴붙이네요. 운동하세요, 안그럼 포기하던가... 욕이 목구몽까지 올라온걸 참았습니다. 뭐 저런인간이 의사 행세냐,,, 생긴건 돼지랑 비.. 2016. 2.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