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Life/2010 하루

[니콘코리아]앞뒤 안맞는 뻥쟁이~

insidekorea blueconnor 2010. 3. 30. 00:06

NIKON D300 | 1/60sec | F/4.5 | ISO-200
NIKON D300 | 1/60sec | F/4.5 | ISO-200
NIKON D300 | 1/60sec | F/4.5 | ISO-200




니콘과의 인연은 디지털카메라를 접하면서 많은 경험을 하게 된것이 사실입니다.
캐논과 쏘니처럼 싸~한 사진이 나오는 것도 아니면서 프로그램과 바디 및 렌즈의 가격을 무한정 올려서 소비자로 하여금

돈없으면 못 사는 기계 자체로 흐트려 버린 기업정신과 내수는 도움도 못 받게 만든 한국지사??????????로 하여금
안티니콘을 만들게 한 장본인들이 아직도 성황리에 살아가고 있다고 봅니다.

도요타사건으로 볼 수 있듯.. 소비자에게 불만이 남게되면 아무리 좋은 기계라도 허무하게 무너질 수 있는 요소가
현 시점에 나타나는것을 알것 같기도 한데...

아직도 정신 못차린 국내 및 일본의 본사에 대해서 싫어증이 더욱 남게 되어 아쉽기만 합니다.

사진에 보셨듯이 어느날 신청했던 결과를 휴대폰 문자로 보내와서 그에 대한 확인을 안내된 전화번호(내선517)와 인터넷으로 썼지만
도통 답장도 아니... 답변도 없다. 당장 낼 오후에 있을 세미나에 일정을 취소하고 참석을 해야 할지 아니면 그냥 개인적 일정을 따라야 할지 의문이다.

일정 취소하고 참여했다나.. 당신은 아니다 라는 이야기 듣는 순간.. 니콘 코리아는 앞으로 내 밥이 되는 것이다.

보다 현실성있고, 보다 정확한 답변을 요구하며 블로그에 글을 적습니다.
주변의 안티가 많은 삼성에서도 이런식으로는 답변이 없는 상황에 제가 뭐라고 할 말도 없지만.. 그렇다고

비싼 돈주고 산 DSLR이나 기타 카메라 및 렌즈를 내수라는 이유로 아무 서비스도 못 받게 만드는 현 경영진이나
그 기업정신에 일침을 가하고 싶습니다.

니콘클럽에서 황당한 사건도 많았지만, 이러한것이 기업 또는 개개인의 문제라고 여길 수 없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Nikon D300 & Sigma 24-70 F2.8 EX DG
2010-03-29